• Share to Facebook
    • Twitter
    • Email
    • Print

March 2, 2015

샘 해밍턴, 화장품 동물실험 금지 위한 비크루얼티프리(BeCrueltyFree) 캠페인 동참

국내 화장품 동물실험 금지 법안 촉구

Humane Society International

  • Sam Hammington and Claire Mansfield for Be Cruelty-Free South Korea. Borami Seo/HSI

호주 출신 방송인 샘 해밍턴이 실험을 위해 고통 받는 토끼, 기니피그, 쥐의 목소리를 대신하여 화장품 동물실험 금지를 촉구하기 위한 비크루얼티프리 캠페인에 동참했다. 비크루얼티프리 캠페인은 국제동물보호단체 휴메인 소사이어티 인터네셔널(Humane Society International, 이하 HSI)에서 펼치는 전세계 화장품 동물실험 금지를 촉구하는 활동이다. 샘 해밍턴은 3 2 HSI와 영국 프레쉬 핸드메이드 코스메틱 브랜드 러쉬(LUSH)와 비크루얼티프리 캠페인 퍼포먼스에 처음으로 함께하며 한국의 화장품 동물실험에 대해 알아보고 이에 대한 금지 법안 촉구를 위한 서명에 참여한다.   

 샘 해밍턴은동물을 정말 좋아해서 그 동안 동물들을 위한 무언가를 하고 싶었다면서, 만약 동물이 사람처럼 말을 할 수 있다면 우리를 화장품실험과 같이 불필요하고 잔인한 대상으로 이용하지 말고, 좀 더 친절하고, 따뜻한 마음으로 봐주세요라고 애원하지 않았을까라며, “사실 비크루얼티프리를 통해 한국뿐만 아니라 전세계 수 많은 국가에서 이런 끔찍한 화장품 동물실험이 계속해서 진행되고 있다는 것을 알았을 때, 굉장한 충격을 받았지만 동시에 동물실험을 하지 않은 브랜드가 생각보다 많이 존재한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진심으로 하루 빨리 한국이 화장품 동물실험 법적 금지를 이루는 국가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여전히 한국에서는 살아있는 동물을 대상으로 화장품 실험(안구실험, 피부자극실험, 구강강제투여실험 등)을 하는 것이 법적으로 허용되고 있다. 이러한 실험은 이미 유럽연합, 이스라엘, 인도에서 전면 금지가 되었으며, 이어서 HSI는 한국도 이에 동참하는 국가가 될 수 있도록 계속해서 함께 노력할 예정이다. 사실 상 올해 초 농림식품부에서 발표한 5개년 동물복지계획안 중 실험동물부분에서 완제품에 걸친 단계적 화장품 동물실험 금지안을 내놓긴 했지만, 이는 식품의약처와 같은 다른 정부기관과 함께 논의가 되어야 한다. 따라서 HSI는 고통스러운 실험에서 동물의 희생을 최소화 하기 위한 법안 마련을 위해 끊임 없이 노력하고 있다.  

HSI 비크루얼티프리 글로벌 캠페인 다이렉터 클레어 맨스필드 (Claire Mansfield) 3 2일부터 일주일 간 한국을 방문하여 식품의약안전처 등 관계 부서, 국회의원, 산업계 등과의 만남을 가질 계획이다. 그는한국에서도 화장품 동물실험의 잔인함을 알리고 법적 금지 마련을 촉구하기 위해 중요한 시점에서 비크루얼티프리를 응원하는 샘, 그리고 러쉬의 동참은 더 많은 사람들에게 동물보호 메시지를 알리기 위해 큰 도움이 된다,  “HSI는 수년간 법안 마련을 위해 힘써왔지만 동물들의 희생을 멈출 수 있는 보다 효력 있는 법안이 필요하며, 금주 정부 관련자들과의 만남을 통해 이러한 메시지를 전하고 동물들을 진정으로 위하는 법안을 최대한 빨리 마련할 수 있도록 더 노력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이미 수백 개 이상의 화장품 브랜드에서 동물실험 없이도 안전하고 새로운 제품을 지속적으로 생산하고 있다. 이는 새로운 동물실험이 요구되지 않는 현존하는 안전한 원료들을 사용하거나 과학적으로 인간의 반응을 정확히 측정할 수 있는 대체실험방법을 사용하기 때문이다.

더불어 러쉬코리아는 2013년 유럽에서 화장품 동물실험 전면금지를 발표한 3 11일을 기념하여, 오는 11일부터 전국매장에 비크루얼티프리 캠페인에 동참하는 ‘Fighting Animal Testing 서명 존을 마련하여 국내 화장품 동물실험 금지법 제정 촉구를 위한 서명운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러쉬코리아 우미령 대표는 러쉬는 동물실험을 중지하는 것은 굉장히 중요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화장품 동물실험 근절을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2012년부터 러쉬 프라이즈(Lush Prize)를 진행하여 동물대체실험을 개발을 위한 연간기금을 지원하고 있으며, 화장품 동물실험반대 캠페인뿐만 아니라 보다 구체적인 대안 마련을 위해 힘을 쏟고 있다, 이에 덧붙여 나아가 고객들도 동물실험을 한 화장품의 사용을 지양하고, 크루얼티프리(cruelty-free)제품을 찾는 윤리 소비를 통해 사소하지만 작은 실천으로 화장품 동물실험 근절을 위한 노력에 함께 동참해달라고 말했다

Contact:

서보라미

  • Sign Up
  • Take Action
  • Take the global pledge to Be Cruelty-Free Sign Now

Media Contact List2